고객지원

고객지원

뉴스

[전기신문] 뛰어난 기술력으로 P4G 과제 선정 … 전기·IT 융합의 강자 

Date 2021.04.28 Views 247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넥스트스퀘어(대표 김형준)는 지난 2013년 설립된 에너지솔루션 기업이다. 기업 설립 이전, 스마트그리드 분야에서 개발팀장으로 일하며 에너지의 새로운 가능성을 봤던 김 대표는, “엔지니어가 주축이 되는 회사를 만들겠다”는 신념 아래 창업을 결심했다. 이후 1년 만에 3억원의 자본금을 모았고, 기업부설연구소까지 설립하며 2명으로 시작한 직원을 50명 가까이 불렸다.

넥스트스퀘어의 강점은 IT와 전기 분야가 공존한다는 것이다. 최근 들어 스마트그리드, 신재생에너지, ESS 등 IT와 전기가 융합한 분야가 주목을 받고 있다. 그 중 넥스트스퀘어는 한 쪽에 중점적으로 치우쳐진 다른 기업과 달리 양 분야에서 전문 연구 인력들을 보유하고 있다. 이런 기술적인 능력 덕분에 급변하는 에너지시장에서 여러 분야에 걸쳐 폭넓은 기술력을 가질 수 있었고, 새로운 활로를 개척할 수 있었다.

최근 넥스트스퀘어가 가장 중점을 기울이는 곳은 스마트팜과 전기차 시장이다. 넥스트스퀘어는 태양광과 연료전지를 결합한 친환경적이면서 유지 비용을 줄일 수 있는 스마트팜을 준비하고 있다. 국내 스마트팜의 성공을 통해 ‘아프리카에서도 스마트팜을 이용해 농사를 짓겠다’라는 것이 김 대표의 생각이다. 또 넥스트스퀘어는 최근 빠르게 발전하는 전기차 시장에서 가능성을 보고 LG전자와 함께 ‘전기차 인버터 검수장치’를 개발했고 베트남에선 전기오토바이 및 배터리 렌탈서비스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

출처 : 전기신문